2020.07.03 (금)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1.1℃
  • 흐림서울 25.6℃
  • 대전 21.5℃
  • 대구 20.3℃
  • 흐림울산 20.2℃
  • 광주 18.5℃
  • 맑음부산 20.6℃
  • 흐림고창 18.8℃
  • 제주 20.0℃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19.2℃
  • 흐림강진군 19.6℃
  • 흐림경주시 20.2℃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정치

이재용 중·남구 예비후보. 본격적인 총선 행보 시작

대구가 바뀌면 대한민국이 바뀐다.
처용리에서의 초심 변하지 않겠다.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이재용 제21대 총선 더불어민주당 대구 중·남구 예비후보이자 前 환경부장관은 1월 14일 오후 6시 30분 남구 소재 더 팔래스 호텔에서 자신의 자서전 ‘치과의사 이재용이 처용리에 간 까닭은?’ 출판기념 북 콘서트를 열고 총선을 향한 본격적인 행보를 시작했다.

 

이날 강창덕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 남칠우 시당 위원장, 임대윤 최고위원을 비롯한 대구시당 관계자와 각 지역위원장, 총선 예비후보자, 구·군 의원 등이 대거 몰려 세를 과시했다.

 

또, 김부겸 의원, 홍의락 의원, 강창덕 고문, 김사열 경북대 교수 등은 축하영상을 통해 “이재용 예비후보는 지극히 정의롭고 겸손하고 온화하지만 불의를 참지 못하고 몸을 아끼지 않고 투쟁한 사람.”이라며 “누구보다도 따뜻한 심장을 가지고, 누구보다도 냉철한 머리로 중·남구의 미래를 생각해 왔다.”고 치켜세웠다.

 

 

정 학 前 환경운동연합 대표는 “아무리 바람이 불어 꺼지는 촛불도 끊임없이 켜대면 해방의 빛이 된다. 그 안에 함께하는 이재용 예비후보와 그를 걱정하는 여러분께 깊은 격려와 감사를 드린다.”고 말하고 서 훈 대구민주화운동기념보존회 이사장은 “이재용 예비후보 같은 사람이 맑고 깨끗하고 훌륭한 사회를 만들어 주길 간곡히 부탁한다.”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특히, 남칠우 시당위원장은 “지난 김부겸 의원의 출판기념회와 허 소 달서을 예비후보의 출판기념회를 보고 오늘 이재용 예비후보의 출판기념회를 보니 서서히 대구가 변화하고 있다.”고 주장하며 “이 예비후보가 중·남구에서 불꽃을 이루어 온 대구가 활활 불타오르게 하리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재용 예비후보가 남구청장 시절 비서실장으로 근무했던 김기영 씨는 “구청장 이재용의 진솔한 모습을 말하고 싶다.”며, 치과의사 출신의 구청장이 빠른 시일 내에 구정을 파악한 점과 양지로 폐쇄, 미군기지 반환 등의 공적을 설명해 주면서 중·남구를 위해 큰일을 할 수 있기를 기대했다.

 

 

이재용 예비후보는 “‘처용’이 제 삶의 많은 상징을 내포한 이름이라면, ‘어머니’는 언제나 나를 비추는 거울이다. 어쩌면 ‘처용’이란 상징은 ‘어머니’란 거울에서 나온 또 다른 나의 이름일지 모른다.”며 책 소개를 했다.

 

책 초반부는 작가의 유년기 이야기들을 통해 가난과 결핍 속에서도 놓칠 수 없었던 우리 공동체의 따뜻한 온기를 떠올리게 하고, 엄혹했던 유신 시절 군사독재에 맞서 싸웠던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오늘 우리가 누리는 자유의 소중함을 새삼 깨닫게 하고 있다.

 

중반부를 넘어가면서 1995년 민선 1기 남구청장에 당선되면서 정치인의 길로 들어선 그의 지역주의 타파를 위한 도전과 실패의 기록을 담담한 어조로 정치인 이재용의 삶과 공직자 이재용의 삶을 다루고 있다.

 

 

이재용 예비후보는 “지나온 시간들을 되돌릴 순 없지만, 그 시간들은 언제나 지금의 우리를 비추는 거울”이라며 “독자 여러분들이 각자의 마음속 ‘처용리’를 찾는데 제 책이 작으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하고

 

“대구가 바뀌면 대한민국이 바뀐다는 생각을 하고 희망을 가지고 왔다. 그 희망 아직 버리지 않고 있다.”며 정치적 포부를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