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5 (화)

  • 흐림동두천 3.0℃
  • 흐림강릉 3.4℃
  • 흐림서울 6.4℃
  • 대전 4.7℃
  • 대구 5.6℃
  • 울산 6.6℃
  • 광주 5.4℃
  • 부산 7.4℃
  • 흐림고창 5.0℃
  • 제주 11.2℃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4.5℃
  • 흐림금산 4.3℃
  • 흐림강진군 6.9℃
  • 흐림경주시 5.9℃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대구광역시

대구교통공사. 1⋅2⋅3호선 전 열차 객실 빈대 특별방역

빈대 살충제 선제적 특별방역, 방역기준 2배 강화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대구교통공사(사장 김기혁. 이하 공사)는 지난 3일부터 8일까지 1⋅2⋅3호선 전 열차 객실을 빈대를 잡을 수 있는 살충제로 선제적으로 특별방역을 시행했으며, 10일까지 91개 전 역사에도 특별방역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최근 다중이용시설 등에서 빈대가 출몰하고 있다는 보도에 따라 특히, 공사는 쾌적한 객실환경 조성을 위해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서 요구하는 방역기준 대비 2배 강화해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법적기준은 하절기(4월~9월) 월 1회, 동절기(10월~3월) 격월 1회이나, 공사는 하절기 월 2회, 동절기 월 1회로 강화된 방역을 하고 있다.

 

또, 공사는 매월 진공청소기로 먼지 및 이물질 흡입청소를 하고 있으며, 전동차 내부 시트·바닥·손잡이·기둥도 철저히 청소하고 있다.

 

김기혁 사장은 “빈대 살충제는 약효가 4주간 지속되기 때문에 특별방역 할 경우 빈대로 인한 문제는 없을 것”이라며, “시민들이 안전하고 청결한 환경에서 도시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