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9 (금)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8.5℃
  • 흐림서울 26.3℃
  • 흐림대전 27.3℃
  • 구름많음대구 26.8℃
  • 구름많음울산 ℃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7.4℃
  • 구름많음고창 28.0℃
  • 맑음제주 33.2℃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5.1℃
  • 구름많음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안동시

안동시, 헴프 규제자유특구사업 추진현황 점검 및 연계협력 방안 모색

안동시,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2022년 상반기 총괄워크숍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안동시는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2022년 상반기 총괄워크숍을 5월 24일부터 25일까지 1박2일 동안 안동그랜드호텔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사업’의 총괄 관장기관인 재단법인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이 주관한다. ▷2021년 특구 운영성과 발표와 종합 안전관리 체계 교육, ▷세계 헴프산업 동향, ▷정책자금 설명회, ▷사업화 지원사업 안내, ▷특구사업자들의 연계협력 방안 논의 등 다양한 내용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에는 지난해 11월 12일 2차로 선정된 신규 특구사업자들도 참석하여 기존 특구사업자들과 사업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상호교류 및 상생방안 논의를 통해 특구사업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사업’은 2020년 7월 6일 특구지역으로 최종 선정된 후 2021년 4월 31일 재배 및 안전관리, 2021년 8월 10일 추출제조 분야에 대한 1차년도 실증을 착수하여 지금까지 안전성 입증을 위한 실증데이터 축적에 집중하고 있다.

 

 

현재 재단법인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을 비롯한 4개 기관과 ㈜유한건강생활, 한국콜마(주) 등 31개 특구사업자 총 35개 기관 및 기업들이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사업’의 성공을 위해 힘을 모으고 있다.

 

한편, 최근 CBD 활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대마 취급 규제완화 추세와 더불어 헴프산업이 각광을 받고 있다. 그 중 글로벌 의료용 대마시장은 2018년 134억$에서 2024년 454억$로 연평균 22.9%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특구사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특구사업자들의 지혜와 역량을 결집하고 헴프 재배에서부터 제조수출, 전주기 안전관리까지 유기적인 협력체계가 중요하다.”면서 “이번 워크숍을 통해 모든 헴프 사업 참여자들이 상생하고 교류할 수 있는 협력 관계를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