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맑음동두천 13.1℃
  • 흐림강릉 11.6℃
  • 서울 15.0℃
  • 대전 11.0℃
  • 대구 13.5℃
  • 울산 17.2℃
  • 광주 17.5℃
  • 부산 19.0℃
  • 흐림고창 17.1℃
  • 제주 19.9℃
  • 흐림강화 14.2℃
  • 흐림보은 11.1℃
  • 흐림금산 10.6℃
  • 흐림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7.2℃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경북도, “세계 수소시장 선점 및 에너지분권 주도한다!”

경북도, 경북도청 신도시 수소융복합사업 MOU 체결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상북도는 경북도청 신도시 수소융복합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9월 29일 경북개발공사에서 안동시, 예천군, 경북개발공사, 한국수력원자력, 두산퓨얼셀, 삼천리ES 및 대성청정에너지가 참석한 가운데 ‘도청 신도시 수소융복합사업’ 추진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도청 신도시 내 2단계 건설사업과 연계해 안동 풍천면 일원 개발공사 부지 내 6,642㎡(약2,000평)에 800억원을 투자해 약 5만 가구에 전기 공급을 할 수 있는 수소연료전지 15MW 발전소 건설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는 수소연료전지에서 발생되는 온수를 신도시 내 공동주택 4000여 세대와 스마트팜 등에 공급하는 수소융복합사업으로 에너지 신산업 창출과 도민의 복리증진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협약기관별 역할을 보면, 경북도와 안동시·예천군은 인·허가 지원, 경북개발공사는 사업부지 제공 및 공동주택 열 수요처 확보, 대성청정에너지는 도시가스 공급, 두산퓨얼셀 및 삼천리ES는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발전소 운영지원을 하고, 한국수력원자력은 사업주관과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구입을 각각 맡는다.

 

 

이번 수소융복합사업은 신도시 내 최초의 수소사업으로 각 기관의 역량과 강점을 모아 수소경제 정책 이행과 탄소중립 기여로 정부정책 및 경북 비전에 부응하고 지자체 재정 수입 증대와 난방비용 절감 효과를 통한 거주민의 만족도 향상 등에 매우 긍정적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도는 수소·연료전지 산업육성 및 지원 조례 제정을 통해 지역 수소연료전지 핵심부품 국산화 기술지원, 수소연료전지 국제공인시험기관 지정(21.7월) 및 포항 수소도시사업(23~26년) 조성으로 현 정부의 110대 국정과제 중 세계 1등 수소산업 육성을 경북도가 견인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 미래 먹거리 초석을 마련하기 위한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러스터 구축(1890억원), SMR활용 청정수소 실증단지 조성(4700억원) 및 임하댐 수상태양광이용 그린수소 실증단지 조성 등 수소경제 생태계를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수소융복합사업 업무협약을 통해 도청 신도시가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로 미래수소도시로 거듭나고, 수소연료전지 산업 생태계 구축을 바탕으로 세계 수소시장 선점 및 에너지분권을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