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2.6℃
  • 구름조금강릉 11.1℃
  • 서울 14.2℃
  • 대전 11.1℃
  • 대구 13.5℃
  • 울산 17.3℃
  • 광주 17.5℃
  • 부산 19.2℃
  • 흐림고창 17.0℃
  • 제주 20.1℃
  • 흐림강화 12.4℃
  • 맑음보은 10.9℃
  • 흐림금산 11.0℃
  • 구름조금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6.5℃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칼럼

지역 안전지킴이로서의 역할과 소명(태풍 “힌남노”를 돌아보며)

지난 7일 제11호 태풍 ‘힌남노’강풍에 따른 영주지역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복구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가졌다.

 

또한, 이번 태풍으로 최대 피해을 입은 포항을 찾아 실의에 빠진 시민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주었다.

 

최근 들어 지역 농가에 막대한 피해를 안겨준 대형 태풍으로 기억되기에 충분했으며, 의용소방대원의 한사람으로서 다시 한번 봉사활동 의미를 되짚어 보게 되었다.

 

이번 활동은 의용소방대원 50여 명과 소방공무원 40명이 참여한 가운데 부석면 약 10,000평에 이르는 4개 과수 피해 농가에 대한 낙과 수거, 쓰러진 과수나무 세우기, 지지대 설치 등 태풍 피해로 인하여 상심에 빠진 지역 주민에 큰 도움을 주었다.

 

또한, “인삼,세계를 품고 미래를 열다”라는 주제로 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가 풍기인삼문화팝업공원 일원에서 개최된다.지역에서 열리는 세계적인 행사에 자부심과 동시에 의용소방대원으로서 역할과 소명을 생각하니 책임감이 가슴 한켠에 무겁게 자리잡는다.

 

최근 영주남성의용소방대장은 영주시민대상 봉사효행부문에서 수상을 하게되어 봉사소방의 이미지 위상 확립에 기여하였다. 속담에 “오른손이 하는 일을 왼손이 모르게하라”라는 말을 떠올리며 얼굴이 화끈 거리는 것은 왜일까.....

 

의용소방대를 보통 화재와 구조, 구급활동에만 참여하는 봉사단체로 생각하기가 쉽다. 그러나 실제 활동은 참으로 다양하다. 구조, 구급 활동 외에도 전통시장 소방차 길 터주기,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등산목 안전 지킴이 활동에도 몸을 사리지 않는다. 지역 축제 때는 안전요원, 여름철에는 수상인명 구조요원이 되고, 취약계층을 위한 도시락 봉사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그러나, 코로나19사태 이후 의용소방대 활동에도 변화가 불가피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대부분의 활동이 축소 또는 중단되었다, 하지만 대원들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지역 “안전 지킴이” 소임을 다하여 진정한 지역 봉사단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해야 할 것이다.

 

끝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지금의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로서는 봉사와 희생정신에 대해 한번 더 생각해보며 글을 마친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