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흐림동두천 4.2℃
  • 구름많음강릉 7.7℃
  • 구름많음서울 5.3℃
  • 구름조금대전 5.5℃
  • 구름많음대구 6.6℃
  • 구름많음울산 9.0℃
  • 맑음광주 8.0℃
  • 구름많음부산 8.7℃
  • 구름조금고창 7.7℃
  • 구름조금제주 10.7℃
  • 흐림강화 5.5℃
  • 맑음보은 4.9℃
  • 맑음금산 6.2℃
  • 흐림강진군 9.1℃
  • 구름많음경주시 6.7℃
  • 구름많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예천군

예천군 용문면, 도·농 상생발전 기틀 마련

예천군 용문면, 서울시 강서구 가양3동 자매결연 협약식 체결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예천군은 용문면(면장 허회웅)이 도·농 상생발전을 위해 11월 8일 오전 9시 30분 용문면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서울시 강서구 가양3동과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허회웅 면장, 장면식 주민자치위원장 등 용문면 기관단체장과 가양3동 이통형 동장, 이용형 주민자치위원장을 비롯한 주민대표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예천군에 따르면 양 기관은 이번 자매결연에 앞서 세 차례의 사전협의를 통해 협약식 일정을 조율하고, 실질적인 주민주도의 교류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협약식 후 참석자들은 관내 사과 농장에서 사과따기 체험을 한 후 400kg의 사과를 구입하는 등 첫 농산물 직거래로 농가소득 향상에도 기여했다.

 

인구 1만 6천여 명, 7천 9백 세대의 가양3동은 지하철과 인접한 교통 요충지로서 200만호 주택건설 계획에 따라 조성된 아파트 밀집 지역이다. 이번 자매결연을 통해 용문면과 사회, 경제,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허회웅 용문면장은 “두 지역 간 자매결연이 주민 주도의 상호 동반자적 협력 체제를 구축하고, 도농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한편, 용문면은 이번이 네 번째 자매결연으로, 2001년 군포시 광정동, 2017년 5월 성남시 도촌동, 2017년 12월 부산시 전포2동과 자매결연을 맺었다.

 

특히, 10월에 개최된 농산물 축제장 용문 부스에는 도촌동 주민들이 방문해 농산물 200여만 원을 구입하고, 주요 관광지를 탐방하는 등 활발한 교류로 이어가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