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0℃
  • 구름많음강릉 15.7℃
  • 구름많음서울 16.3℃
  • 구름많음대전 17.0℃
  • 맑음대구 17.8℃
  • 구름조금울산 15.6℃
  • 구름조금광주 17.7℃
  • 구름조금부산 16.6℃
  • 구름많음고창 16.2℃
  • 맑음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3.2℃
  • 구름많음보은 13.2℃
  • 구름많음금산 14.7℃
  • 구름많음강진군 17.1℃
  • 맑음경주시 14.5℃
  • 맑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문경시

문경시, “달콤한 사과향 붉은빛으로 물들다~”

‘문경사과장터’ 개장 첫날 4만 구름인파… 1억 판매고 올려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초가을 단풍과 맛있는 문경사과가 어우러져 문경의 가을을 붉게 물들이고 있는 가운데 문경시가 10월 12일 문경새재도립공원에서‘문경사과장터’를 개장하고 10월 27일까지 16일간의 대장정에 들어갔다.

 

이날 주말을 맞아 문경새재를 찾은 관광객들은 때마침 문을 연 문경사과장터에서 문경사과의 매력에 푹 빠져 가족들과 추억도 쌓고 새로운 문경의 가을을 만끽하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문경시는 해마다 문경새재에서 성대하게 치르던 문경사과축제를 올해는 경기도 지역에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무대행사를 없애고 다양한 볼거리와 풍성한 즐길거리로 새롭게 단장하고 이날 ‘문경사과장터’를 개장했다.

 

 

 

이날 행사는 개장 첫날임에도 불구하고 문경사과의 우수성을 입증이라도 하듯이 4만 명의 구름인파가 몰려 1억 원의 사과 판매고를 올리며 대박 조짐을 보였다. 또 많은 사과특판 부스가 조기에 품절되어 사과를 구입하지 못한 관람객을 달래야 하는 해프닝이 벌어지기도 해 문경사과의 인기를 실감했다.

 

문경사과장터의 대표 품종은 양광과 감홍이다.

 

 

양광은 가을을 알리는 품종으로 색깔이 고우면서 신맛과 단맛이 절묘하여 여성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현재 문경은 107㏊를 재배하고 있다. 또한 우리나라 최초 토종 품종인 감홍은 식감과 단맛이 단연 일품으로,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소비층이 두터워지고 있다. 하지만 재배기술이 어려워 대부분 문경에서만 재배하는 희귀품종으로 187㏊를 재배해 대한민국의 사과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

 

‘문경사과장터’에서는 지난해보다 30% 저렴한 가격에 사과를 판매하여 소비자들은 부담 없이 맛있는 문경사과를 구입할 수 있다. 또한 사과 따기 체험을 비롯해 다양한 사과관련 체험장을 마련해 관람객을 발길을 잡고, 다양한 문경의 대표 농특산물도 값싸게 구입할 수 있도록 농특산물 판매부스도 운영한다.

 

이와 더불어 문경사과 홍보관을 설치해 관람객들에게 문경사과를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며, 문경사과장터의 최고 이벤트인 무료 사과나눔 행사도 개최해 관람객들에게 많은 호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경시 관계자는 “이번 사과장터가 축산농가와 과수농가를 동시에 보호하는 뜻깊은 행사가 되기를 기원하며, 대한민국 사과산업 발전에 문경시가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