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8℃
  • 흐림강릉 21.5℃
  • 흐림서울 23.5℃
  • 대전 23.7℃
  • 흐림대구 23.6℃
  • 흐림울산 23.4℃
  • 박무광주 23.8℃
  • 흐림부산 23.9℃
  • 구름많음고창 23.7℃
  • 흐림제주 26.5℃
  • 구름많음강화 23.4℃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3.3℃
  • 구름많음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22.8℃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경주시

반도체용 핵심 전자소재 전문기업, 경주에 630억 대규모 증설 투자

- ㈜에스피씨아이, 경주시와 안강에 반도체용 소재 전문생산 증설 투자 업무협약 체결 -
- 2025년까지 인프라 구축 완료, 중화학계 필수 소재인 메탈로센 촉매 100% 국산화에 전력 -
- 주 시장, 성공투자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기업지원과 행・재정적 지원 다할 터 -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주시의 북부권인 안강지역에 플라스틱 제조의 중화학계 필수 소재인 메탈로센 촉매와 반도체용 핵심 전자소재 전문 기업이 들어선다.

 

시는 10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에스피씨아이와 투자금액 630억, 50명의 신규 일자리창출을 핵심으로 안강 검단산단 내 메탈로센 촉매, 반도체용 전구체 등 반도체용 소재 전문생산 경주 3공장 증설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주낙영 경주시장, 이철우 시의장, 이락우 경제산업위원장, 정성룡․이강희 지역구 의원을 비롯해 이철 ㈜에스피씨아이 대표 및 임직원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에스피씨아이는 2009년도 울산테크노파크에서 설립한 플라스틱용 촉매 제조 전문회사로 폴리올레핀(PO)의 물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차세대 촉매인 메탈로센 촉매를 LG화학, DL케미칼, 롯데케미칼 등 중화학 대기업에 공급하는 강소기업이다.

 

그동안 해외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메탈로센 촉매를 국산화 하여 국내 최대 시장 점유율을 자랑할 뿐만 아니라 유럽의 글로벌토탈(Total) 및 태국 PTTGC 등 해외로도 활발하게 수출하고 있다. 이 기술력을 인정받아 2019년부터 반도체용 핵심 전자소재(프리커서)를 삼성전자 1차 협력사에 공급하고 있으며, 2021년에는 경주 안강지역에 제2공장과 최신 설비의 연구소를 신설했다.

 

투자규모로는 2025년까지 630억을 들여 경주 안강 검단 일반산단 내 25,680m2 부지에 성장성이 높은 메탈로센 촉매 사업의 수직계열화를 위한 전용 촉매 공장과 다양한 반도체용 고순도 프리커서 생산을 위해 제3공장을 건립하고 본격 가동시기인 2026년에는 매출 1,500억을 상회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철 대표이사는 “신뢰할 수 있는 기업이 되기 위해 R&D와 직원들의 역량 계발에 적극 투자할 계획이며, 향후 신설되는 공장에는 경주시민을 우선 채용하여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기업을 만들겠다.”며, “우리나라 중화학계의 필수 소재인 메탈로센 촉매를 100% 국산화 하고, 다양한 IT 소재를 개발하여 전자재료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하여, 미래 성장 동력을 갖춘 핵심 소재의 1인자가 되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 안강에 통 큰 투자를 결정해 준 ㈜에스피씨아이 이철 대표이사와 임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안강 검단산단을 반도체 소재, 이차전지 등 신 성장 산업 거점으로 자리매김 하여 안강이 경주의 새로운 산업도시로 발전될 수 있도록 우량․강소기업의 적극 유치와 성공투자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기업지원과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투자의미를 더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