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5.7℃
  • 박무서울 12.6℃
  • 박무대전 11.6℃
  • 박무대구 13.5℃
  • 울산 14.0℃
  • 박무광주 12.5℃
  • 부산 14.5℃
  • 흐림고창 10.9℃
  • 흐림제주 16.5℃
  • 흐림강화 14.2℃
  • 흐림보은 8.8℃
  • 구름많음금산 10.8℃
  • 흐림강진군 12.8℃
  • 흐림경주시 13.5℃
  • 흐림거제 14.6℃
기상청 제공

지역

대구 중구청. ‘2020 대구 문화재야행’ 성공적으로 마무리

코로나19 방역에 중점을 두고 차분하게 이루어져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대구 중구청(구청장 류규하)은 지난 25일, 26일 ‘근대골목 그때 그 시절’을 주제로 개최한 ‘2020 대구 문화재야행’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이번 야행은 코로나19 확산예방과 코로나19로 인해 문화적 갈증을 느끼고 있는 지역 주민을 위해 대외 홍보 없이 조용히 진행됐으며, 사전 투어 신청자와 행사장 주변 주민, 상가업주를 중심으로 밤마실 문화재여행을 떠나듯 차분하게 이루어졌다.

 

매년 4만여 명에 가까운 관람객들이 근대골목 문화재 야행에 참여하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겼지만, 올해는 사전에 준비된 영상과 전시만 운영되어 현장의 생생함은 다소 아쉬웠지만, 가을밤 분위기는 영상으로 고스란히 전해졌다.

 

대구 문화재야행의 백미인 청사초롱 야경투어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대폭 축소되어 대구시민 45팀 280명만 참여토록 했으며, 사전예약을 하지 못한 시민을 위해서 개별 투어가 가능하도록 청사초롱을 무상배부하고 ‘나홀로 투어 리플릿’을 제공했다.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참여 자제를 요청한 타 지역 신청자에게는 청사초롱을 보낼 예정이다.

 

 

이번 문화재야행은 지역주민들이 근대복장을 하고 거리를 누비며 근대거리를 재현했으며, 동아리 시민공연단이 공연에 참여하여 풍족한 영상으로 볼거리를 제공했다.

 

선교사주택, 구.교남YMCA, 구.대구제일교회 등 문화재를 중심으로 설치된 포토존과 전시존, LED영상으로 만나는 공연은 문화재와 가을밤이 만들어낸 앙상블과 어우러져 근대골목을 누볐다.

 

대구 문화재야행이 2021년 문화재야행 공모사업에 재선정된 만큼 내년에는 직접 주민과 함께 할 수 있는 해가 되기를 기대하면서 더욱 알차게 행사를 준비할 계획이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이번 대구 문화재야행은 코로나19 방역에 중점을 두다보니 홍보를 할 수가 없었고 소규모 행사로 진행하면서 많은 주민들이 참여하지 못한 것에 아쉬워했다.”면서 “내년 2021 대구 문화재야행은 일상의 문화재야행이 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여 지역문화재의 가치와 아름다움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