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3.3℃
  • 흐림강릉 11.2℃
  • 서울 14.9℃
  • 대전 11.1℃
  • 흐림대구 13.2℃
  • 울산 17.0℃
  • 흐림광주 17.9℃
  • 부산 18.8℃
  • 흐림고창 17.0℃
  • 제주 20.8℃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1.1℃
  • 구름조금금산 10.8℃
  • 구름조금강진군 18.5℃
  • 흐림경주시 16.6℃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경북도, 초임계 CO2 발전시스템 기술개발 업무협약 체결

세계 최초 초임계 CO2 발전 기술 실용화 위한 5개 기관 MOU 체결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경상북도는 9월 23일 경주 감포 문무대왕과학연구소에서 경주시, 한국원자력연구원, 한화파워시스템, 현대엔지니어링과 ‘초임계 이산화탄소 발전시스템 기술개발’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국내에서 세계 최초로 개발 중인 초임계 CO2 발전시스템 기술의 상용화와 성능평가 및 향후 수출산업화를 위한 협력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5개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초임계 CO2 발전시스템 시험시설 구축 및 실증 ▷초임계 CO2 발전시스템 실증을 위한 인프라 구축 ▷소형원자로(SMR) 기반 전력 생산을 위한 초임계 CO2 발전시스템 기술개발 ▷초임계 CO2 발전시스템 수출·산업화 추진을 위한 공동연구 및 산업집적단지 조성 등에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초임계 CO2 발전시스템은 물을 가열하는 기존의 방식과 달리, 이산화탄소를 가열해 액체와 기체의 성질을 동시에 갖는 초임계 상태에서 터빈을 돌려 전기를 생산하는 발전방식이다.

 

이는 증기를 이용하는 기존 증기터빈 방식에 비해 크기는 작고, 전력생산 효율은 더 높아, 미래형 발전시스템으로 불리며, 에너지 관련 선진국들의 개발 경쟁이 가속화되고 있다.

 

또 이 발전방식은 화력, 태양열 등 다양한 열원과 연계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를 비롯해 전 세계 71종이 개발되고 있는 소형모듈원자로(SMR)에도 적용이 가능하다.

 

만약 국내에서 초임계 이산화탄소 발전시스템이 성공적으로 개발된다면 미래 글로벌 SMR 원전시장을 선도할 발판이 마련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경북도는 국내 유일의 SMR 국책연구기관인 문무대왕과학연구소 조성공사가 진행 중이며, 이와 연계한 경주 혁신원자력(SMR) 국가산업단지 유치를 준비하고 있다.”며, “다가올 글로벌 SMR 원전시장 선점을 위해 관련 기업체를 유치하고 원전 산업생태계가 조기에 구축될 수 있도록 인프라 구축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