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금)

  • 흐림동두천 7.6℃
  • 구름많음강릉 9.9℃
  • 흐림서울 10.6℃
  • 구름많음대전 9.7℃
  • 구름많음대구 7.5℃
  • 맑음울산 7.6℃
  • 구름조금광주 9.9℃
  • 구름많음부산 10.2℃
  • 구름조금고창 10.0℃
  • 구름많음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10.6℃
  • 구름많음보은 4.6℃
  • 구름많음금산 5.3℃
  • 맑음강진군 4.9℃
  • 구름조금경주시 4.3℃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사회

경북 안동·영주·예천지역 산불발생

산불발생 인근주민 긴급 대피 …현재까지 인명피해 없음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2월 21일 오후 3시20분경 경북 안동시 임동면 망천리 산341 일원과 오후 4시12분경 경북 예천군 감천면 증거리 23-2일원에서 원인불명의 산불이 발생했다.

 

경상북도는 먼저 안동지역 산불진화를 위해 소방차 57대, 헬기 16대, 진화대와 공무원 등 700명 등 가용자원을 최대한 동원하여 진화중이나 야간이고 바람이 불고 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또한 이날 산불이 번지자 인근주민 300여가구 450여명을 긴급 대피 시켰으며,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고, 피해면적은 파악 중에 있다.

 

 

한편, 예천지역도 소방차 14대, 헬기 4대, 진화대와 공무원 등 286명 등을 동원하여 산불 진화에 나섰다. 현재 산불이 영주지역으로 번진 상황이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두 지역은 일몰 이후에는 헬기투입은 중단하고 야간전문진화대를 활용해 진화작업을 실시했다. 22일 일출 이후에는 헬기작업을 재개하고 인력을 총동원하여 진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1일 저녁 산불현장을 찾은 이철우 도지사는 “가용 자원을 총동원하여 피해를 최소화하고 야간에 바람까지 불고 있으니 진화과정에서 사고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 달라”며, “건조한 날씨에 도내 곳곳에서 산불이 발생하고 있으니, 도민들은 산불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