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5℃
  • 흐림강릉 20.0℃
  • 구름조금서울 23.5℃
  • 맑음대전 24.2℃
  • 구름많음대구 22.6℃
  • 흐림울산 21.5℃
  • 구름많음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3.1℃
  • 흐림제주 21.4℃
  • 맑음강화 21.5℃
  • 맑음보은 22.6℃
  • 맑음금산 22.2℃
  • 흐림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사회

한수원, 협력기업 코로나19 극복 위한 긴급 금융지원

기업은행과 상호협력으로 400억원 기금 조성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과 기업은행(행장 윤종원)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원전산업계 경영난 해소에 발 벗고 나섰다.

 

한국수력원자력은 3월 26일 서울 기업은행 본점에서 기업은행과 긴급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하고, 1:1 매칭으로 400억원 규모의 대출기금을 조성하기로 협의 했다고 밝혔다.

 

한수원에 따르면 이를 통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한수원 협력중소기업에 저리 대출을 시행한다는 방침으로, 기업당 최대 10억원까지 대출 가능하고 대출금리 0.9%p를 자동 감면하고 거래기여도와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1.4%p까지 추가 감면이 가능하다.

 

금융지원 대상 기업은 코로나19로 인해 매출이 20% 이상 감소했거나, 확진자 또는 자가격리자 발생으로 생산에 차질을 겪은 한수원 유자격협력기업 등이다. 피해사실 확인 후 한수원이 추천한 기업에 대해 기업은행이 심사를 거쳐 대출을 시행한다. 자세한 사업내용은 한수원 동반성장홈페이지에 공지될 예정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한수원의 소중한 동반자인 협력기업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라며, 추가적으로 지원할 것은 없는지 지속적으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살펴볼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