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흐림동두천 10.7℃
  • 구름많음강릉 14.9℃
  • 흐림서울 13.6℃
  • 박무대전 13.2℃
  • 박무대구 11.5℃
  • 구름많음울산 16.4℃
  • 박무광주 14.6℃
  • 구름많음부산 16.7℃
  • 구름많음고창 14.2℃
  • 구름많음제주 19.9℃
  • 구름많음강화 12.9℃
  • 흐림보은 10.2℃
  • 흐림금산 10.7℃
  • 구름많음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0.5℃
  • 구름많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경제

농어촌공사 경북본부, 경영회생지원농가 영농기술전문교육 실시

최신 영농기술 교육 및 회생의지 강화로 농업인 경영위기 극복 적극 지원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본부장 강경학)는 9월 6일 안동시 상공회의소에서 경북지역경영회생지원 농지매입사업 참여농업인 100여명을 대상으로 ‘영농기술전문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본부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최신 농업기술교육으로 농가의 영농능력을 향상시키고 회생의지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은 안동시 농업기술센터 전문가의 영농전문기술 및 농산물 품질관리 강의와 함께 공사 담당자의 환매방법과 전략 등 회생 후 농지 환매에 관한 과정으로 운영됐으며 참여 농업인들의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공사의 ‘경영회생지원 농지매입사업’은 자연재해, 부채 등으로 경영위기에 처한 농업인의 농지를 공사가 매입한 후, 농지는 다시 해당 농가에 임대해 경영정상화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매각대금으로 부채를 상환해 채무부담에서 벗어날 수 있고, 기존 경작 농지에서 계속 영농을 통해 재기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으며, 농지를 되사갈 수 있는 환매권을 보장해 경영상 어려움에 처한 농가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신청대상은 최근 3년 이내 농업재해로 인한 연간 농가피해율이 50% 이상이거나 금융기관·공공기관에 대한 부채금액이 3천 만 원 이상으로 자산대비 부채비율이 40% 이상인 농업인이 해당된다.

 

매입 대상은 지목이 논, 밭, 과수원인 농지와 해당 농지에 부속된 농업용 시설물이며, 감정평가금액(6만원/㎡ 이하)으로 매입하게 된다.

 

매입한 농지는 다시 해당 농가에 7년간 임대하며, 평가를 통해 1회에 한해 3년간 연장이 가능해 농업경영의 지속성을 보장한다. 또한 임대기간 중 환매권을 부여해 회생에 성공한 농가가 언제든지 농지를 다시 매입해 갈 수 있다.

 

강경학 본부장은 “경영회생지원 농지매입사업이 시작된 2006년부터 경영위기 농가에 지원을 계속하고 있으며, 9월 현재까지 대구, 경북에서 2,199농가가 약4,500억원의 자금을 지원받았다. 당면한 어려움 때문에 고민 중이라면 공사를 방문해 볼 것을 권유 드린다.”고 말했다.

 

경영회생지원 농지매입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알고 싶거나 상담을 원한다면 한국농어촌 공사 또는 가까운 지사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