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토)

  • 구름조금동두천 5.4℃
  • 흐림강릉 8.3℃
  • 맑음서울 6.0℃
  • 구름많음대전 5.3℃
  • 구름많음대구 8.3℃
  • 구름많음울산 11.5℃
  • 연무광주 8.1℃
  • 구름많음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3.9℃
  • 흐림제주 10.6℃
  • 구름많음강화 4.4℃
  • 구름많음보은 3.4℃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8.4℃
  • 흐림경주시 6.0℃
  • 구름많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정치

구자근 의원, 현장 소통 행정 나서

구미 교통지도 바꿀 북구미IC·사곡역 현장 방문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국민의힘 구자근 의원(구미시 갑)이 1월 19일 북구미IC와 사곡역 건설 현장을 방문하고 애로사항 청취와 함께 공사 진행상황 등을 점검했다.

 

지난 2019년 2월 착공한 북구미IC 진입도로는 북구미IC 개통 시기에 맞춰 2021년 5월 완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북구미IC 진입도로 개설공사는 지방도 906호선과 북구미IC를 연결하는 진입도로의 확장 및 개설 공사로 북구미IC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교통 편의를 증진하고, 고속도로 접근성 향상을 통한 정주여건 개선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구 의원이 잇따라 찾은 사곡역 신축 현장은 2023년 개통을 앞둔 대구권(경산~구미) 광역철도 건설사업 중 하나로 구미시 사곡동 495-3번지 일원에 사곡역을 신축하는 현장이다.

 

사곡역은 올 초 착공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약 8,500여명이 승하차 할 것으로 예상하는 승강장과 주차장 80면을 포함해 약 500평 규모의 신설역이 완공되면, 상모사곡동을 비롯한 주변 시민들의 철도 이용이 용이 해 질 것이며, 인근 1공단 입주 기업의 접근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구자근 의원은 “구미에 신규 역사가 들어서고, 새로운 IC가 연결되면 경북 중심도시로 발돋움 할 것”이며, “통합신공항과 함께 교통중심, 산업중심 도시로 거듭 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어 구 의원은 “북구미IC, 대구 광역철도, 사곡역 신설 등 교통 현안 사업들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구미시를 비롯한 정부 부처와 지속적으로 논의하고 협의하겠다.”며, “통합신공항 시대에 구미가 대구 경북의 중심도시로 발돋움 할 수 있게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