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8.3℃
  • 흐림강릉 5.1℃
  • 연무서울 7.8℃
  • 연무대전 8.5℃
  • 박무대구 5.5℃
  • 박무울산 5.2℃
  • 연무광주 9.2℃
  • 박무부산 6.3℃
  • 맑음고창 8.1℃
  • 구름조금제주 10.0℃
  • 구름조금강화 5.5℃
  • 맑음보은 8.0℃
  • 구름조금금산 6.6℃
  • 맑음강진군 9.8℃
  • 흐림경주시 4.7℃
  • 흐림거제 7.0℃
기상청 제공

청송군

“‘아이스클라이밍’ 선수들 열정으로 추위녹이다!”

청송군, 12일 청송 얼음골에서 ‘2019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개막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청송군(군수 윤경희)이 12일 청송 얼음골에서 ‘2019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을 개막했다.

 

13일까지 양일간에 걸쳐 펼쳐지는 이번 대회는 국제산악연맹(UIAA, 회장 Frits Vriilandt)과 (사)대한산악연맹이 주최, 청송군과 경상북도산악연맹이 주관, 문화체육관광부, 경상북도,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한다.

 

 

이번 월드컵에는 월드 랭킹 1위~8위까지의 세계 최정상급의 선수들은 물론, 한국을 대표하는 박희용, 신운선, 송한나래 등 23명의 국가대표 선수를 비롯해 총 25여개국 150여명의 선수가 참가해 난이도경기와 속도경기에서 우승 트로피를 놓고 열띤 경합을 벌일 예정이다.

 

특히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은 세계최정상급 선수들의 참여로 우리나라 동계 스포츠를 알리는 큰 계기가 되고 있으며, 지난해 준공한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센터는 명실상부한 세계 최고의 아이스클라이밍 경기장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센터에는 1,2,3층에 실내관람석과 실외관람석이 설치되어 관람객들의 눈높이에 맞는 관람환경을 제공하고 있으며,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의 역사와 생동감 넘치는 경기장면을 담은 사진전시와 프레스센터, 4-D체험장 등의 편의시설도 갖추고 있다.

 

한편 대회 기간 중 센터 내에서는 청송꽃돌·청송백자 전시, 관광 및 농·특산물 홍보 및 청송사과 시식, 관람객들을 위한 기념사진촬영 코너도 마련했으며, 경기장 주변에서는 얼음조각전시, 겨울전통먹거리와 연예인 초청 공연, 경품추첨 이벤트행사 등 다양한 체험행사와 볼거리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2020 도쿄올림픽에서 스포츠클라이밍이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면서, 아이스클라이밍 또한 동계 올림픽 정식 종목 진출을 목표로 꾸준히 청송군과 국제산악연맹이 함께 노력을 하고 있으며, 곧 그 결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월드컵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아이스클라이밍 그리고 산악스포츠의 메카 청송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겠다.”며 “동계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아이스클라이밍이 채택될 수 있도록 군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